top&menu
 
   
  
  • • 아이디 공유 및 다중 아이디 사용시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 반기련 후원 계좌:045-21-1262-515(국민은행) 이찬경
  • • 처음 오신 분께는 안티바이블을 읽어보시기를 권합니다.
  • • 전도성 글, 정치성 글, 비방글을 올리면 출입이 차단됩니다.
 
 
ID 저장 자동로그인
   

 • 제삼자 칼럼
 • Staire 칼럼
 • 추천게시물

기독교(가톨릭등 모두 포함)라는 종교에 대한 당신의 평가는? (포인트 :5점)
 
 
 
 
 
 
 결과보기
참여인원 : 5,930 명
시작일 : 2015년 03월 26일

채팅방가기


   • 제삼자 이계석선생님의 칼럼입니다.

이제라도 배달민족 답게, 즉시 내 민족의 품으로 돌아오라.
예수교는 우리 배달민족의 생리에 근본적으로 맞지 않는 잔인과 독선과 배타만을 양산해내는 무서운 독(毒)이다.


   
(54) [예수교의 변천사]
글쓴이 : 제삼자 날짜 : 2006-11-08 (수) 10:25 조회 : 5942
 
(54) [예수교의 변천사]



필자가 경험으로 느껴 보는 예수교의 변천사는 아래와 같습니다.



 
(1) 필자가 30 여 년 전, 
바이블(여호와=예수) 속에서
사람 죽이는 이야기,
노략질하는 이야기,
사람에게 악신(惡神)을 집어 넣는 이야기,
비 윤리적 활동도 서슴지 않는 이야기,
사람에게 악담과 저주를 퍼붓는 이야기, 
비 과학적 비 논리적 이야기 등등을 지적하여 발표했을 때,

"그런 내용이 바이블에 있을 리가 없다."
"거짓말 하지 말라."
"바이블 어디에 그런 말이 있단 말이냐?"
 
심지어는
"너 죽고 싶어?"
"쥐도 새도 모르게 죽을 줄 알아." 등등의 공갈 협박이 난무했었습니다.



이런 현상은 30 년 전이나  10 여 년 전까지도 마찬 가지였었습니다.

그런데,
1999 년과 2000 년 사이에는 수많은 사람(특히 장로급 예수쟁이)들이 그 바이블의 모순성과 악독성에 대하여 놀라워하면서 필자에게 응원하기도 했었습니다.



예로서,
조선일보 독자 마당과
청와대 게시판에서는 수 백 명의 독자들이 논쟁을 벌이기도 했었는데,
그 논쟁들의 근간은 거의 모두가
"바이블에 그런 내용이 있었느냐?"
"믿음 생활 수 십 년에 처음으로 알게 되는 일이다."
"예수쟁이라는 것이 부끄럽고 억울하다." 등등이 많았습니다.



그런데, 얼마 전서부터는
"바이블은 그렇게 해석하는 게 아니다."
"바이블은 전체의 흐름으로 파악해야 되는 것이다."
"바블은 역사 비판적 안목으로 봐야 되는 것이다."
"성령이 함께 해야 바이블은 제대로 볼 수 있는 것이다." 등등의 궤변이 나무하기 시작했습니다.

이런 모든 현상들이 불과 3~4 년 전부터 벌어지는 현상들입니다.

엄청난 변화들이라고 자신합니다.

다시 3~4 년 후에는 어떤 종류로든 결판이 나리라고 장담할 수 있습니다.



(2) 지금 각종 게시판에 나타나서 바이블(예수교)을 감싸고 돌며 궤변을 떠들어 대는 사람들은 대부분이,
아직 생활 기반이 잡히지 않은 풋내기 목사(전도사) 수준급들이라고 판단됩니다.
 
자리가 잡힌 목사들이란 돈이 생기지 않는 곳(장사)에 끼어들 이유가 없기 때문입니다.

이런 궤변과 못나니들의 어리석은 말장난에다 일일이 답변하고 응수하게 되면, 좋은 글들이 뒷면으로 밀려나게 되고,
게시판이 너무 복잡하게 되어 뜻있는 독자들의 정신을 혼돈시켜 갈피를 잡을 수 없게 하여 안티 활동의 효과를 반감하게 될 것입니다.



따라서,
예수교의 과거와 현재를 있는 그대로 알리고, 바이블의 모순을 조용히 그리고 줄기차게 알려 주기만 하면 된다고 생각합니다.

예수쟁이들도 분명히 사람 껍데기를 쓰고 있는 사람들이기 때문입니다.

바이블의 모순과 악독성과 예수교의 역사와 현재의 모습을 알게 되면,
설교하는 자도 그것을 듣는 자도 자유로울 수가 없게 될 것입니다.

그러다가 어느 계기와 인연이 맞는 때를 당하면 서서히 예수교와 멀어지는 현상을 가져오게 되는 것입니다.



바이블의 모순과 악독성 및 예수교의 더러운 역사를 처음 들었을 때는 변명해 보려고 갖은 궤변을 동원하지만,
결국은 그들도 예수교를 떠날 날이 오게 되는 것입니다.



(3) 여기에다 오프 활동이 곁들여지면 금상첨화가 되겠지요.

어서 광범위하고 멋진 반기련 운동으로 이어지기를 바랍니다.






[ 마음의 평정을 얻은 자는 어떤 위치에서도 성공자이다. ]


이름 패스워드

글 저장.
비밀글 (체크하면 글쓴이만 내용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왼쪽의 글자를 입력하세요.
   

게시물 756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516
  (86) [어린 아들에 대한 살인 및 강탈 교육을 위한 시범] 바이블에 사사(추장) <기드온>이란 사람이 나온다. 그는 여호와에 의하여 크게 쓰…
제삼자 07/08/08 5797
515
(85) [달나라의 토끼가 지구에 하강하여]국내의 유명한 일간지에 다음과 같은 광고가 게재됐다고 하자."오는 추석날, 달나라에 살고 있는 토끼 두 쌍이 서울…
제삼자 07/08/05 5863
514
  (84) [인천에서 대전으로 갈 사람이 신의주 쪽으로 출발하는가?]필자는 예수교를 논할 때, <하나님> <하느님> <복음(福音)> <성경…
제삼자 07/08/01 5876
513
(83) [예수교의 문자주의와 영지주의]  [미혹하는 자가 많이 세상에 나왔나니,이는 예수 그리스도께서 육체로 임하심을 부인하는 자라.이것이 미혹하는 …
제삼자 07/07/31 5626
512
  (82) [살아서나 죽어서나 Lying(거짓말)만 하는 자들] 미국 사람들은 대개 <변호사>에 대하여 부정적으로 또는 좋지 않은 생각을 가지고 있다. …
제삼자 07/07/30 5551
511
(81) [모든 것을 도둑질한 것으로]     (1) 성경(聖經); 성경이란 성현들의 가르침이 담긴 책을 뜻하기도 하고, 종교의 최고 법전…
제삼자 07/07/27 5492
510
  (80) [제자가 자기만 못하기를 바라는 스승]* 제자가 자기만 못하기를 바라는 스승, 자식이 자기만 못하기를 바라는 부모, 이런 스승과 부모…
제삼자 07/07/26 5740
509
  (79) [바울의 말이 거짓이면 예수교는 무엇일까?] [(예수 가로되) "그러므로 너희는 이렇게 기도하라. 하늘에 계신 우리 아버지여. .........."](마태 6…
제삼자 07/07/26 6070
508
  (78) [야훼(여호와)의 능력]     [빛을 만든 것도 나요, 어둠을 지은 것도 나다. 행복을 주는 것도 나요, 불행을 조장하는 것도 나…
제삼자 07/07/26 5512
507
  (77) [예수쟁이의 자격]다음에 열거되는 말(言)만 가져도 예수교는 더 할 말이 없어야 될 텐데.....   따라서, 다음의 5 가지 말을 알아 듣지 …
제삼자 07/07/25 5797
506
  (76) [부적격자(不適格者)]히브리 족속의 최고 최대의 명군(名君) 다윗왕과 예수의 직계 조상 중에 <유다>라는 사람이 있다. 이 <유다>가 …
제삼자 07/07/14 5391
505
(75) [여호와, 그는 누구인가?]            ** 예수쟁이들도 사람이라면, 다음의 바이블 구절을 읽고서 …
제삼자 07/05/18 6026
504
  (74) [50 년이면 족한 것을 2,000 년 씩이나]  [이 때부터, 예수께서 비로소 전파하여 가라사대, "회개(悔改)하라. 천국이 가까웠느니라." 하시더…
제삼자 07/05/06 6452
503
(73) [“엄마, 밥이 뭐야?”]       5 살 먹은 아들 녀석이 엄마에게 물었다. “엄마, 밥이 뭐야?” 하고.   그…
제삼자 07/04/09 8139
502
  (72) [예수를 믿어 보세요]         예수교의 지상 명령은 두 가지이다. 그 하나는 선교(전도) 활동이고, 그 둘은 재물을 가…
제삼자 07/04/07 6385
501
  (71) [똥 묻은 돼지, 겨 묻은 돼지 나무라다]       [나 여호와가 말한다.   너희(예수쟁이들)는 이방 사…
제삼자 07/01/27 5764
500
(70) [예수교의 순교자들의 의미]   예수교적 순교에는 세 가지가 있다. (1) 전도하다가 적(敵)을 만나 당하는 죽음 (2) 신앙심은 강철 같이 굳쎈데, …
제삼자 07/01/26 5088
499
  (69) [여호와(예수)의 죄질은 영원히 용서될 수 없는 것이다]     예수교의 신 여호와(예수)는 전지전능(全知全能)한 존재라고 한다.그래…
제삼자 07/01/25 5079
498
(68) [타 종교 신전을 변소로 개조하다]       여호와가 건설했다는 히브리 왕국은 남쪽에 <유다>, 북쪽에 <이스라…
제삼자 07/01/24 5342
497
(67) [여호와(예수)는 예수쟁이들의 종이다]* 종은 주인이 마음대로 부려 먹을 수 있다. 동양의 역대 왕조에서는 혁명으로 권력이 바뀌면, 승자는 "천명이 나에…
제삼자 07/01/16 4869
496
(66) [제삼자가 내린 답은?][우리 중에 이루어진 사실(?)에 대하여 처음부터 말씀의 목격자 되고 일군 된 자들의 전(傳)하여 준 그대로 내력을 저술하려고 붓을 …
제삼자 07/01/15 4884
495
(65) [예수교의 극단적인 남존여비 사상]       여자는 조용히, 언제나 순종하는 가운데 배워야 합니다. 여자가 가르치거나 남…
제삼자 07/01/11 5618
494
(63) [ 1 : 8 ] 고려말의 부패상 중 하나로서 세제(稅制)를 빼놓을 수가 없다.농사꾼 1 명에 각종 명목으로 세금을 착취해 가는 놈은 평균 8 명 이상으로 …
제삼자 06/12/21 4763
493
  (62) [최종 목표는 역시 재물(돈)]1) [여호와께서 모세에게 일러 가라사대, "이스라엘 자손에게 명하여, 내게 예물을 가져오라 하고, 무릇 즐거…
제삼자 06/12/19 5056
492
(61) [홍해 바다가 갈라졌을 때의 상황] 애굽에서 종살이하던 히브리(이스라엘)가 여호와의 인도를 받아 애굽을 탈출할 때, 홍해 바다가 갈라지고, 그 갈…
제삼자 06/12/16 6287
491
  (60) [이상한 역사책] 역사 책을 들춰 보면 고대 사회(원시 사회 포함)는 전체의 1/5 내지 1/4 정도로 앞 부분에 조금 실려 있다. 그 시대를 알 수…
제삼자 06/12/16 5102
490
  (59) [바울의 배꼽 빠지도록 웃기는(?) 짓] 마치, 어떤 부부가 결혼 생활을 포기하고 헤어지는 장면 같다.[서로 심히 다투어 피차 갈라서니, 바나바…
제삼자 06/12/15 5727
489
  (58) [깜깜한 밤 중에]-모세, 엘리야 그리고 예수 중에서요즈음 젊은 사람들은 깜깜한 밤이 어떤 것인지 실감하지 못할 것 같다.전기불의 보급으로 요즈…
제삼자 06/12/14 5292
488
  (57) [불변의 진리의 말씀 뜯어 고치기]         * 참고; 다음 말들은 어렵지는 않지만 조금 쯤 정신을 차려야 들리는 …
제삼자 06/12/03 5069
487
  (56) [타(他)와 공존할 수 없는 예수교]-예수교의 지엄한 명령 ["너희(예수쟁이)는 믿지 않는 자와 멍에를 같이 하지 말라(혼인하지 말라). 의(…
제삼자 06/11/29 5226
 1  2  3  4  5  6  7  8  9  10    
최근게시물 : 28,115 건    오늘 : 696    어제 : 1,359    최대 : 12,198    전체 : 8,825,148      총회원 수 : 19,283 분    접속중 : 338(회원 :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