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menu
 
   
  
  • • 아이디 공유 및 다중 아이디 사용시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 반기련 후원 계좌:045-21-1262-515(국민은행) 이찬경
  • • 처음 오신 분께는 안티바이블을 읽어보시기를 권합니다.
  • • 전도성 글, 정치성 글, 비방글을 올리면 출입이 차단됩니다.
 
 
ID 저장 자동로그인
   

 • 자유토론
 • 비회원토론
 • 과학과 창조구라
 • 나의 경험담
 • 주제별토론
 • 구 자유토론
 • 휴지통

기독교(가톨릭등 모두 포함)라는 종교에 대한 당신의 평가는? (포인트 :5점)
 
 
 
 
 
 
 결과보기
참여인원 : 5,241 명
시작일 : 2015년 03월 26일

채팅방가기


   • 누구나 기독교에 대한 자유로운 글을 올릴 수 있습니다만, 특정 종교의 전도나 찬양은 사양합니다.
   • 전도성 글, 반복적인 글, 정치성 글, 원색적인 글 등은 삭제 되며, 게시자는 강퇴등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 "휴지통으로 보내기"가 5개면 휴지통으로 이동됩니다.

   
신간 탈종교가 답이다 독자 메일 대 공개
글쓴이 : 만든신  (112.♡.247.236) 날짜 : 2019-02-20 (수) 12:58 조회 : 1134 추천 : 5 비추천 : 0
 

<메일의 도입부에 이 분의 신앙 여정이 있었습니다. 가계부 적자 나도 십일조를 우선시 했던 광신도 였다고 하더군요.

 그런데 제가 쓴 책을 읽고, 새로운 삶을 사시게 되었다니 많은 보람을 느낍니다.


 한 권의 책이 누군가의 삶을 바꿀 수 있습니다.>


일단 님의 책을 읽고 저도 짜릿한 쾌감을 느꼈습니다.. 신은 결국 인간이 만들어낸거니까..이제 신 따위에 의지하지 않고

내 인생 내가 주체적으로 소신껏 살아가자! 라는.. 생각이 들면서 너무 큰 자유와 해방감을 맛보았습니다.

너무나 멋진 어록들... 그리고 세계사와 역사에 대한 내용들을 보면서... 세계사에도 관심이 생기고.. 처음으로 독서에 대한 흥미를 느꼈습니다.

외적인 성향을 가진 저인데... 이제 먼가 내적인 힘이 길러진거 같고.. 혼자 조용히 독서하는 시간을 즐길 수 있을 것 같아서 너무나 감사합니다.

사실 인간은 나약하기에...누군가 의지할 대상을 찾고..그래서 종교를 통해 신에게 의지하는 거라고 생각하는데..

님의 책을 통해... 이젠 정말 신이 없다는 걸 알고..

제 스스로를 믿고 인생을 멋지게 개척해나가며 제 운명을 아름답고 멋지게 장식해나갈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제게 너무나 값진 책이고 제 인생의 터닝 포인트가 될 책입니다.

 

오늘... 먼저 모태신앙인지만 믿음이 거의 바닥수준인 저의 사랑하는 친구에게 제가 읽은 이 책을...사랑의 편지와 함께 전달했습니다.

(그 친구는 본인의 믿음이 바닥인것에 대해...늘 안타까워하며...삶에 많이 지쳐있고..우울감이 있는 친구입니다. 그냥 모태신앙인이기에 습관적으로 남편과 함께 주일예배만 참석하는..)

그 친구도 저처럼..이 책을 통해 합리적인 이성과 사고를 통해 꼭 기독교라는..모태신앙이라는 굴레에서 벗어나 자유의지를 갖고 인생을 멋지게 살 수 있는 용기를 가지게 되었으면 좋겠네요.

 

이 친구를 시작으로 주위에 많은 기독교 지인들에게 이 책을 널리 전파하겠습니다. 그리고 그 후기도 메일로 보낼께요.

 

너무나 감사드리며, 책에 대한 후기도 곧 올리겠습니다.

 

오늘도 운동을 마치고 와서, 집안 청소를 끝내고, 따뜻한 아메리카노 한잔에 책 한권을 꺼냈습니다.

독서광인 저희 신랑 덕분에 집에는 아주 다양한 책들이 있습니다. 그동안은 그냥 신랑의 취미활동이라고만 생각하고.. 담쌓고 살았는데...

이젠 책읽기를 통해 신랑과도 대화가 잘 통할 것 같습니다.(참고로 전 저희 신랑을 너무나 존경합니다..)

사실 얼마전에도 종교문제로 갈등하던 제게..신랑이 님처럼 세계사에 대해 얘기해주고 3~4시간의 토론을 했는데... 그때 너무 행복했습니다..

그냥... 한가지 주제를 놓고 둘이서 대화한 다는 거 자체가 행복했던 거지요..(그동안은 서로의 성향이 달라,,, 서로 인정해주면서 각자의 사생활을 존중해주며 살아가는 부부였거든여..전 외적인 성향, 신랑은 내적인 성향,,)

 

이젠... 제가 변화되어 신랑처럼 독서를 통해...신랑과 깊이있는 많은 대화를 할 수 있을 것 같아 기대가 됩니다..

어제 저희 신랑과 님 책을 읽고 나서..잠자리에 누워서 이런 저런 대화를 하다가..

저희 신랑이 남긴 멋진 어록 하나 남겨드리며 이마 끝낼께요.

 

"아는 게 많아지면, 두려울 게 없다."

 

 

감사합니다. 항상 행복하세요.


 PS. 깨어 있는 무신론자 여러분. 많은 성원 부탁드립니다  건강하세요.


최 우용


기도하는 (211.♡.133.127) 2019-02-21 (목) 08:04
 멋진 책이네요. 바로 주문하겠습니다.
이름 패스워드

글 저장.
비밀글 (체크하면 글쓴이만 내용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왼쪽의 글자를 입력하세요.
   

게시물 3,943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비추천
[필독] 게시글 작성시 명예훼손에 각별히 유의하시기 바랍니… (13) 반기련 16/04/19 220182 9 0
"naver.com" 메일을 사용하시는 회원님들께... (11) 관리자 14/06/09 138292 13 0
[바이블-어린이 유해 도서 선정 1,000 만 인 서명 운동] (247) 반기련 07/05/11 226346 63 4
[한국교회언론회의 성명서-적반하장(賊反荷杖)] (143) 반기련 07/07/05 259992 53 3
3943 [ 1 : 8 ] (1) 제삼자 19/11/10 97 4 0
3942 [깜깜한 밤 중에] (1) 제삼자 19/10/22 547 4 0
3941 나 늙어가지만 이 새끼는 꼭 대갈통 구멍낼겁니다 (4) 토종늑대 19/10/11 889 4 0
3940 ■ 예장통합 총회, 명성교회 목사 부자세습~ 결국 돈의 힘, … writer 19/09/26 843 0 1
3939 ■ 먹사가 사람 때려서 경찰서 행~ writer 19/08/28 956 1 0
3938 인간은 이 모든 땅에서 평등합니다 (1) 예수는우리집개 19/08/24 1025 0 6
3937 동영상) 장애인 폭행한 교회 목사 ! by mbc, ytn (1) 피터조셉 19/08/20 545 4 0
3936 [예수교 악마들의 어전 회의(御前會議)] (4) 제삼자 19/08/20 736 6 0
3935 장로 이승만은 어떤 사람이었나? (6) 삐딱이 19/08/16 668 6 0
3934    개독교는 우리 한민족(배달민족)의 철천지 원수입니다. (2) 칡넝쿨 19/08/17 535 6 0
3933 어느 기독교인의 일기....(대서양님, 엘릭젠더님 그립습니다… (2) 동포 19/08/09 612 2 0
3932 남량 특집 - 유신론자 T의 두 번째 퀴즈 문제(상품이 있습니… (1) 만든신 19/08/05 609 4 0
3931 기독교 천국의 대 저주를 알고도 의심이 불가능한 이유(퀴즈… 만든신 19/07/28 763 5 0
3930 [어느 녀석이 거짓말을 하고 있는 걸까?] (2) 제삼자 19/07/23 857 5 0
3929 예수 - 지구 온난화 해결에 가장 큰 기여를 하다 만든신 19/07/23 679 3 0
3928 기독교 천국의 대 저주 - 자상의 하나님 나라 편 만든신 19/07/21 677 5 0
3927 기독교 천국의 대 저주 - 천국 보좌 착석의 법칙 (상품 있는… (1) 만든신 19/07/19 698 4 0
3926 믿음의 후예들 - 신 인류의 출현 만든신 19/07/17 675 4 0
3925 ■ 성경에도 먹사들이 나쁜 연놈들이라고 써있음ㅋㅋㅋ writer 19/07/15 732 2 0
3924 [인간이 잘 되고 행복해 지는 게 싫은 여호와] (2) 제삼자 19/07/15 784 5 0
3923 기독교 천국의 대 저주 - 북한편 1 만든신 19/07/13 602 3 0
3922 문제의 열왕기 상 구절(개역개정 성경) (1) 주하나님 19/07/10 802 0 4
3921 기독교 천국의 대 저주 - 로마의 두 대제 편 만든신 19/07/10 682 3 0
3920 열왕기 상에 나오는 말도 안되는 구절 하나. (1) 주하나님 19/07/10 790 0 0
3919 [인간의 지능은 어디에 써야 하나?] 제삼자 19/07/08 766 5 0
3918 니체의 신은 죽었다는 새빨간 거짓말입니다. 만든신 19/07/08 738 4 0
3917 기독교 천국의 대 저주 - 쉬어가는 페이지 만든신 19/07/05 634 3 0
3916    긴급 퀴즈 정답 중 2가지 공개 - 나머지 하나 맞히면 졸저, … 만든신 19/07/07 559 1 0
3915 ■ 신은 없고, 귀신과 정신병자들만이~ ㅋㅋㅋ writer 19/07/02 695 2 0
3914 [죄인을 부르러 온 예수] 제삼자 19/06/29 750 3 0
3913 기독교 천국의 대 저주 - 안디옥 편 만든신 19/06/28 609 4 0
3912 기독교 천국의 대 저주 - 예고 편 (1) 만든신 19/06/23 736 5 1
3911 예수의 언어 아람어의 위기와 아 초대교회 땅 시리아여~~ 만든신 19/06/18 738 3 0
3910 ■ 제 눈의 들보는 모르고 (비난과 분쟁의 종교, 똑같은 위… (1) writer 19/06/18 767 1 0
3909 ■ 헌금 십일조의 교묘한 효과~ writer 19/06/13 875 3 0
3908 예수는 진정 구세주이다. (아니라고 생각 되시면 반박 부탁… (1) 만든신 19/06/09 863 2 0
3907 교회를 웃음거리로 만드는 것들 (4) 삐딱이 19/05/31 1326 6 0
3906 ■ 미혼 개독녀의 마인드~ ㅋㅋㅋ (2) writer 19/05/31 1167 4 0
3905 ■ ㅃ스목사 장관됨? ㅋㅋㅋ (1) writer 19/05/28 1049 2 0
3904 ■ 내가 아는 먹사놈과 집사년~ ㅋ writer 19/05/25 1112 2 0
 1  2  3  4  5  6  7  8  9  10    
최근게시물 : 9,291 건    오늘 : 1,581    어제 : 1,623    최대 : 12,198    전체 : 8,067,752      총회원 수 : 19,191 분    접속중 : 330(회원 :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