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menu
 
   
  
  • • 아이디 공유 및 다중 아이디 사용시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 반기련 후원 계좌:045-21-1262-515(국민은행) 이찬경
  • • 처음 오신 분께는 안티바이블을 읽어보시기를 권합니다.
  • • 전도성 글, 정치성 글, 비방글을 올리면 출입이 차단됩니다.
 
 
ID 저장 자동로그인
   

 • 제삼자 칼럼
 • Staire 칼럼
 • 추천게시물

기독교(가톨릭등 모두 포함)라는 종교에 대한 당신의 평가는? (포인트 :5점)
 
 
 
 
 
 
 결과보기
참여인원 : 5,166 명
시작일 : 2015년 03월 26일

채팅방가기


   • 토론방등에서 회원님들의 추천을 많이 받은 게시물들 입니다..
   • 토론 및 안티활동에 도움이 될 만한 학습자료로 활용하시기 바랍니다.

   
애초에 없던 놈이 가출을 했겠냐마는....
글쓴이 : 동포  (1.♡.197.98) 날짜 : 2013-07-05 (금) 16:13 조회 : 1958
http://bbs3.agora.media.daum.net/gaia/do/story/read?bbsId=S101&articleId=101841

제발.. 가출한 예수를 찾고있습니다. [2]

맑은날부는바람 (blu****)




백인 남성

수염을 기르고 있습니다.

흰색 옷을 입고

슬리퍼를 신고 있었습니다.

 

위와 비슷한 인상착의를 한 자를 발견하시면  발견 즉시 인근 교회에 신고하시길.

 

 

 

예수가 실종된지도 수해가 지났습니다.

 

그간 실종 자체를 부인해온 교회에서도 예수가 언제 떠났는지 알지 못한것으로 드러났습니다.

 

해방 이후에 떠났다는 제보도 있고 그전에 떠났다는 풍문도 있고 박통때 끌려갔다느니..

 

삼청교육대에서 봤다는둥.. 여러 속설이 있는데..

 

예초에 예수가 한국에 온적도 없다는 소문도 있습니다.

 

예수에 고향에서는 '그런놈 여기 살지 않았다'고 주장하는 사람들도 있습니다.

 

진실은 저 너머에..

 

 

예수 실종사건이 예수를 믿는 자들이나 자기가 예수를 믿는 다고 믿는 자들에는 중요한

 

일이지만 그외에 비교적 정상적인 사람들은 별 관심이나 둘 가치있는 일이겠습니까 만은

 

호랑이 없는 굴에 여우가 왕노릇한다듯이..

 

오야붕 예수가 없으니 그 꼬붕 먹사가 예수의 자리를 꽤차고 앉아 예수시늉을 하며 먹고 살더니

 

사람이란게 욕심이 끝이 없죠..

 

서면 앉고 싶고 앉으면 눕고 싶고 누으면 자고 싶고 하듯이..

 

-자매가 서있으면 옆에 앉히고 싶고

 

-자매를 앉히면 눕히고 싶고

 

-자매를 눕히면 함께 자고 싶어하는 먹사들의

 

인간적인 모습이 어찌나 은혜스러운지..

 

 

자매들에게 빤스벗어라~ 해서 벗어야 신뢰할 수 있는 먹사의 양이고, 안벗으면 똥으로 치부할 수 밖에 없는

 

먹사들의 인간적인 고뇌에 깊은 연민의 정을 느끼지 않을 수 없죠.

 

 

예수란 브랜드 가치와 효과가 얼마나 높고 컷던지

 

예수 실종 이후에도 예수 상표를 단 교회들이 불티나게 잘팔려서 대가리수로 세계 10대 교회가 한국에 모여

 

있을 정도가 되었습니다.

 

전국 방방곡곡에 십자가가 천지 빼까리..

 

이로서 예수 실종문제는 단순히 예수를 믿는 자들과 예수를 믿는다고 믿는 사람들만의 문제가 아니라

 

사회적 문제가 되었다는 것이죠.

 

 

 

교회에 있는 수많은 형제 자매들이 모두 뱃속에 부터 못해신앙(뱃속에서 부터 이것저것 못하는것을 물려받은 신앙-주)

을 갖고 태어난게 아니라 정상적이 가정에서 태어났다가 개독교의 마수에 걸려 영혼과 신체와 재산을 빼앗기는

 

피해사례가 부지기수입니다.

 

여러분의 가족,연인, 지인, 친구, 후배가 피해자가 될 수 있습니다.

 

그러므로 먹사가 언재 '빤스 벗어라' 할지 모르는 위험 속에 안 벗으면 똥이 되는 불우한 운명에

 

처한 형제자매들에게 내일 처럼 관심과 격려가 필요한 시점입니다.

 

(형제들이 '설마 먹사가 내게 빤스벗으라 하진 않겠지..' 하는 안일한 생각을 갖고 있다면 차무로 어리석은

 

일입니다. 변태는 도적과 같이 임하는것.. 언제 게이 먹사가 나타나 빤스 벗으라고 할지 알 수 없는 노릇임)

 

 

혹시 예수가 이글을 보고 있다면 ..

 

많은 사람들의 당신의 제자들때문에 고통을 당하고 있으니

 

신속히 교회로 돌아가 사태를 수습하기 바란다..  이노무새 끼야

 

 

내글을 비난할 개독들..

 

아마 '모든 교회가 썩은것은 아니다 우리 먹사 좋은 사람이다' 말하고 싶겠지..

 

중세 암흑기에 멀쩡한 사람 마녀로 몰아 산채로 태워 죽이던 시절도 그렇고

 

교회가 면죄부 팔아먹고 있을때에도

 

마틴루터가 목아지 내놓고 95개조의 반박문을 쓰고 있을때도

 

그 시대 성도님들이

 

'모든 교회가 썩은 것은 아니다 우리 동네 수도사님 참 좋은분이다'

 

라고 예기 하지 않았을것 같지?

 

똑같은기다

 

교회가 오늘날 처럼 썩어 문드러진것은 조직적 구조적 범죄행위를 성도들이 묵인했기 때문에

 

가능한것이다.

 

털끗만한 죄악이라도 무겁게 경계하고 단호히 죄악의 뿌리를 단죄해야 하나..

 

교회에 이미지 나빠질까봐 선교에 방해될까봐..

 

'교회 이미지 나빠지고 선교가 막히면 하나님의 나라가 확장되지 않고 그것은 결국 하나님께 영광되지 못한일이다'

 

하나님을 핑게로 교회 내부의 수직적 위계, 권력투쟁, 성차별, 성추행, 가난하고 못배운자들에 대한 우월의식

 

뇌물,편법, 불합리, 부정부패등의 불법한 짓거리를 '은혜스롭게'(불의한것들을 방관할때 쓰는 개독 은어-주)

 

방치해 온놈뇬들이

 

 

'나는 개독아니예요.'

 

'일부만 그렇지 좋은일 하는 교회들이 더 많습니다.'

 

'세상에 좋은 그리스도인도 많아요.'

 

라고 위선을 떨고 있으니..

 

늬들도 공모자고 공범들이다. 늬들이 쉴드 쳐주니 먹사들이 맘놓고 진상을 펴고 있는것이지.

 

늬들에게 예수는 없다.

 

예수 떠난지 한참 되거덩~

 

 

 

그 날에 많은 사람이 나더러 이르되 주여 주여 우리가 주의 이름으로 선지자 노릇 하며 주의 이름으로 귀신을

쫓아내며 주의 이름으로 많은 권능을 행하지 아니하였나이까 하리니

그때에 내가 그들에게 밝히 말하되 내가 너희를 도무지 알지 못하니 불법을 행하는 자들아 내게서 떠나가라 하리라

 (마 7:22,23)

 

 

 

 

 

집나간 예수를 찾습니다.

 

 

 

백인 남성

수염을 기르고 있습니다.

흰색 옷을 입고

슬리퍼를 신고 있었습니다.

 

위와 비슷한 인상착의를 한 중생을 발견하시면  발견 즉시 인근 교회에 신고하시길.

 

 

예수가 오면 다시 십자가에 매달 개의놈들이지만....

 

뭐 자업자득인건가.

 

 

 

 

 


예수께서 먼저 제자들에게 말씀하여 이르시되 개독들의 누룩을 주의하라
감추인 것이 드러나지 않을 것이 없고 숨긴 것이 알려지지 않을 것이 없나니
이러므로 개독들이 어두운 데서 행한 더러운 무지한 용기와 음욕과 나태함과 거짓된것들이 광명한 인터넷에 전파되고 개독들이 골방에서 돈과 권력과 사욕을 위해 잔대가리 굴린 추한것들이 언론을 통해 전파되리라 - 눅 12:1-3

[이 게시물은 관리자님에 의해 2013-08-02 21:22:45 자유토론에서 복사 됨]


개독들아 ... 원수를 갚지 말며 동포를 원망하지 말며
이웃 사랑하기를 제발 네 몸과 같이 하라. 니네 야훼의 말이다. [레위기 19장 18절]



장천 (58.♡.119.45) 2013-07-05 (금) 23:55
히브리족이 백인인가요?
이름 패스워드

글 저장.
비밀글 (체크하면 글쓴이만 내용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왼쪽의 글자를 입력하세요.
   

게시물 642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402 살렘왕 멜기세덱님 연락주세요.^^ (8) 사람답게 13/07/15 2239
401 개독들은 왜 제사를 안 지내는지... (3) 맥도 13/07/15 2299
400 종말이라는 이름의 마약: 바이킹을 보고 종말이 온 줄 알았던 기독교인들. ravencrow 13/07/15 2247
399 명동의 전도족 (2) chung 13/07/14 3356
398 <고소, 고발> 건에 관하여.... (1) 한얼 13/07/14 1895
397    <법원 최신판례> 타종교 비판, 명예훼손 아니다. 칡넝쿨 13/07/15 1898
396 개독들이 예수를 안믿는다는 증거 무기력 13/07/14 1868
395 [더 기다려 볼 작정인가? 예수쟁이들이여!] 제삼자 13/07/14 2008
394 신이 있는지 없는지는 중요하지 않다. 단지 강요가 문제다. (2) ravencrow 13/07/13 1900
393 어머니들이 나서면 기독교의 반은 무너집니다!! (3) Anna 13/07/13 1932
392 신화, <사람에 대한 이해>.. 관점으로 본 예수와 야훼, 기독교 (1) SabbraCadabra 13/07/12 2212
391 개독이 구제불능의 종자들이라는 걸 증명하는 말(펌) (3) Anna 13/07/11 2103
390 희한한 먹사에게.. (1) Anna 13/07/11 2062
389 탈레반 인질 스캔들 6주년 회고.. _박은조 목사와 개신교회의 한계 (3) SabbraCadabra 13/07/11 3941
388 서울지방법원 사랑의교회 편을들다니... (2) 봉제 13/07/11 2103
387 초등학교 수준의 야훼잡신!! (1) Anna 13/07/11 2378
386 무궁화호 열차 안에서도 전도질을 하더군요 (2) 진실배달부 13/07/10 1911
385 [신의 사명을 띠고서 벌이는 위대한 짓들] (1) 제삼자 13/07/10 1979
384 기도 응답 받기 차암 어렵다. (4) Eskobar 13/07/08 1989
383 나쁜 나무에서 나쁜 열매가... (13) Eskobar 13/07/08 2741
382 믿어도 잘못 살아요 Eskobar 13/07/08 2027
381 [혼인할 배우자를 찾음] 제삼자 13/07/06 2181
380 주기철 목사와 정통 - 해피콜에게 주는 글 (4) 레이니썬 13/07/05 2176
379    주기철 목사의 딜렘마 동포 13/07/05 1814
378 애초에 없던 놈이 가출을 했겠냐마는.... (1) 동포 13/07/05 1959
377 예수의 조건부사랑, 지옥저주 사랑보다 지고지순한 사랑....3예 (1) 동포 13/07/04 2335
376 [스크랩] 마음 의 정체는 도대체 뭡니까?| 동포 13/07/04 2191
375 십자가란 물건에 대해서... 2 (2) 음냐리 13/07/03 2243
374 십자가란 물건에 대해서... 음냐리 13/07/02 1971
373 반미감정 조장하는 종북(?) 개독들 (1) 개독은쥐옥으로 13/07/03 2395
 1  2  3  4  5  6  7  8  9  10    
최근게시물 : 9,181 건    오늘 : 1,749    어제 : 1,734    최대 : 12,198    전체 : 7,977,529      총회원 수 : 19,183 분    접속중 : 207(회원 :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