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menu
 
   
  
  • • 아이디 공유 및 다중 아이디 사용시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 반기련 후원 계좌:045-21-1262-515(국민은행) 이찬경
  • • 처음 오신 분께는 안티바이블을 읽어보시기를 권합니다.
  • • 전도성 글, 정치성 글, 비방글을 올리면 출입이 차단됩니다.
 
 
ID 저장 자동로그인
   

 • 안티바이블
 • 바이블 비판(장,절)
 • 기독교역사와 친일

기독교(가톨릭등 모두 포함)라는 종교에 대한 당신의 평가는? (포인트 :5점)
 
 
 
 
 
 
 결과보기
참여인원 : 5,022 명
시작일 : 2015년 03월 26일

채팅방가기


   • 바이블을 장, 절 단위로 비판하는 게시판입니다.


   
아가 1장
글쓴이 :  (218.♡.18.14) 날짜 : 2006-11-29 (수) 09:18 조회 : 2730
1 솔로몬의 아가라
2 내게 입맞추기를 원하니 네 사랑이 포도주보다 나음이로구나
3 네 기름이 향기로와 아름답고 네 이름이 쏟은 향기름 같으므로 처녀들이 너를 사랑하는구나
4 왕이 나를 침궁으로 이끌어 들이시니 너는 나를 인도하라 우리가 너를 따라 달려가리라 우리가 너를 인하여 기뻐하며 즐거워하니 네 사랑이 포도주에서 지남이라 처녀들이 너를 사랑함이 마땅하니라
5 예루살렘 여자들아 내가 비록 검으나 아름다우니 게달의 장막 같을지라도 솔로몬의 휘장과도 같구나
6 내가 일광에 쬐어서 거무스름 할지라도 흘겨보지 말 것은 내 어미의 아들들이 나를 노하여 포도원지기를 삼았음이라 나의 포도원은 내가 지키지 못하였구나
7 내 마음에 사랑하는 자야 너의 양 떼 먹이는 곳과 오정에 쉬게 하는 곳을 내게 고하라 내가 네 동무 양 떼 곁에서 어찌 얼굴을 가리운 자같이 되랴
8 여인 중에 어여쁜 자야 네가 알지 못하겠거든 양 떼의 발자취를 따라 목자들의 장막 곁에서 너의 염소 새끼를 먹일지니라
9 내 사랑아 내가 너를 바로의 병거의 준마에 비하였구나
10 네 두 뺨은 땋은 머리털로, 네 목은 구슬 꿰미로 아름답구나
11 우리가 너를 위하여 금사슬을 은을 박아 만들리라
12 왕이 상에 앉았을 때에 나의 나도 기름이 향기를 토하였구나
13 나의 사랑하는 자는 내 품 가운데 몰약 향낭이요
14 나의 사랑하는 자는 내게 엔게디 포도원의 고벨화 송이로구나
15 내 사랑아 너는 어여쁘고 어여쁘다 네 눈이 비둘기 같구나
16 나의 사랑하는 자야 너는 어여쁘고 화창하다 우리의 침상은 푸르고
17 우리 집은 백향목 들보, 잣나무 석가래로구나

바란 (128.♡.128.33) 2006-12-05 (화) 03:57
출처는 http://www.skepticsannotatedbible.com/sofs/intro.html 입니다.

The Song of Solomon is an erotic love poem in which the name of God isn't even mentioned. Aren't you glad it is in the Bible? (Joseph Smith wasn't. It is the only book in the King James Version that he left out of his " Inspired Version".)

Here are some highlights:

    *  "Let him kiss me with the kisses of his mouth: for thy love is better than wine. 1:2

    *  "He shall lie all night betwixt my breasts." 1:13

    *  "His left hand is under my head, and his right hand doth embrace me. I charge you ... that he stir not up, nor awake my love, till he please." 2:6, 8:3

    *  Our heroine takes her lover into her mother's bedroom and asks not to be disturbed "till he please." 3:4-5

    * "Thy two breasts are like two young roes that are twins." 4:5, 7:3

    *  "My beloved put in his hand by the hole of the door, and my bowels were moved for him." 5:4

    *  "The joints of thy thighs are like jewels." 7:1

    *  "Thy breasts shall be as clusters of the vine." 7:8

    *  "We have a little sister, and she hath no breasts ... [But] my breasts [are] like towers." 8:8, 10
이름 패스워드

글 저장.
비밀글 (체크하면 글쓴이만 내용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왼쪽의 글자를 입력하세요.
   

게시물 1,220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목차 링크--by 바란 (13) 06/12/05 87141
1220 목차 링크--by 바란 (13) 06/12/05 87141
1219 창세기 1장 (199) 06/12/03 47191
1218    목차 링크 바란 06/12/05 9876
1217    창세기 1장 (6) 메기 08/01/29 13522
1216    창세기 1장 guswls1 09/12/23 6007
1215    창세기 1장 (3) 필객 10/01/19 7187
1214    창세기 1장의 오역(!)과 미스테리(?) (1) 헤드워커 13/06/01 7086
1213 창세기 2장 (92) 06/12/03 23258
1212 창세기 3장 (32) 06/12/03 13138
1211 창세기 4장 (33) 06/12/03 12443
1210    남자와 여자의 창조한 신 그리고, 사람과 그 배필을 창조한 신 (1) 헤드워커 13/06/01 5530
1209 창세기 5장 (7) 06/12/03 10018
1208 창세기 6장 (18) 06/12/03 11891
1207    수메르 점토판 기록 - 길가메시 서사시 중 대홍수 이야기 헤드워커 13/06/01 6345
1206 창세기 7장 (11) 06/12/03 9516
1205 창세기 8장 (7) 06/12/03 9337
1204 창세기 9장 (2) 06/12/03 9525
1203    창세기9장 21절에 보면 (12) 파사현정 07/12/03 10630
1202       창세기9장 21절에 보면 (2) 별밤하늘 12/05/08 5410
1201 창세기 10장 (10) 06/12/03 10285
1200 창세기 11장 (3) 06/12/03 8811
1199 창세기 12장 (7) 06/12/03 9175
1198 창세기 13장 (2) 06/12/03 8853
1197 창세기 14장 (1) 06/12/03 8318
1196 창세기 15장 (1) 06/12/03 8323
1195 창세기 16장 (1) 06/12/03 8379
1194 창세기 17장 (3) 06/12/03 8646
1193 창세기 18장 (2) 06/12/03 8669
1192 창세기 19장 (15) 06/12/03 9371
1191 창세기 20장 (2) 06/12/03 9461
 1  2  3  4  5  6  7  8  9  10    
최근게시물 : 8,966 건    오늘 : 524    어제 : 2,439    최대 : 12,198    전체 : 7,788,217      총회원 수 : 19,156 분    접속중 : 299(회원 : 0)